top of page
  • 작성자 사진WASBE 2024

‘제20회 세계관악컨퍼런스 광주’ D-50… 예술인들 관심 고조


(재)광주시문화재단이 다음달 개막하는 2024 제20회 WASBE 세계관악컨퍼런스 광주(이하 ‘2024 세계관악컨퍼런스’) 행사가 50일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서울을 비롯해 수도권 지역 예술인들의 참여 열기도 점차 고조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재단 관계자는 3일 이와 관련해 ‘스카이데일리’ 기자와의 통화에서 “7월 세계 30여 개국에서 2000명 이상의 음악인이 참여하는 2024 세계관악컨퍼런스 행사를 홍보하고 성공적인 행사개최를 기원하기 위해 마련된 공연에 국내 음악계 관계자를 비롯해 사전 예약에 700여 명이 몰리며 예상 관람객의 인원을 넘어서며 2024 세계관악컨퍼런스에 대한 높아진 관심을 확인 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이날 윈드 오케스트라 공연에서는 로시니·비제·스트라빈스키 등 일반인에게도 익숙한 작곡가들의 클래식 명곡을 관악으로 편곡해 1시간30분 동안 7곡의 연주가 진행됐고 완성도 높은 연주에 관람객들의 환호가 이어졌다.

 

공연을 관람한 음악계 관계자들은 “클래식의 명곡을 이렇게 높은 수준의 윈드 오케스트라 연주로 감상할 수 있는 기회가 국내에서 흔치 않다”며 “7월에 세계적 수준의 관악밴드들이 방한해 연주하는 세계 관악컨퍼런스에 대한 기대도 높였다”고 평가했다.

 

기존의 사전 공연과 달리 서울에서 진행된 공연의 의미에 대해 광주시문화재단 WASBE 운영실 관계자는 “지역 축제나 국제행사의 관람객 대다수는 수도권 방문객임을 감안해 접근성이 좋은 서울 공연을 준비했으며 그 결과 경기 광주 공연에 비해 많은 음악계 관계자의 호응이 있었고 앞으로도 국제행사의 격에 맞는 2024 세계관악컨퍼런스 국내외 홍보를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자세한 내용 아래 링크로 더보기

조회수 796회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Comments


bottom of page